청포대 카라반빌리지에서 1박을 하면서 즐긴 청포대 해수욕장, 그 파란 색깔은 잊혀 지지가 않는다.

여긴 정발 가장 더운 8월 초에 가야 그 빛깔이 더 한 것 같다.

달려라 후니야!

 503 total views,  4 views today